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팝업제어버튼

대학안내

신한뉴스

홈으로 대학안내 홍보관 신한뉴스

신한대학교에 '평화의 소녀상' 건립된다
관리자 차명선 작성일 2019.09.03 조회수 262 T 트위터 F 페이스북 인쇄



신한대학교에 평화의 소녀상건립된다

10일 의정부캠퍼스 정문에서 제막식 거행



대학캠퍼스에 역사교훈을 알리는 공간지역사회 주민 역사인식 전환

    

 

신한대학교(총장 강성종)에 경기북부지역 대학에서는 처음으로 평화의 소녀상이 건립된다. 신한대학교는 의정부 제1캠퍼스 정문 앞에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기로 하고 830일 건립추진위원회 회의를 열어 오는 10일 제막식을 갖기로 하는 등 건립 계획을 확정했다.


 건립 계획에 따르면 신한대가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기로 한 것은 일본군 위안부피해자들의 고통과 투쟁, 용기를 기리고 진리의 상아탑인 대학 캠퍼스에 역사의 교훈을 알리는 공간을 제공함으로서 지역사회의 주민들이 역사인식을 전환하는 계기를 만들기 위해서이다.


 평화의 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 강성종 위원장은 일제에 의해 강제 징집된 일본군 성노예는 40만 명 정도이며 현재도 한국과 경제전쟁을 하고 있는 일본수상 아베 신조와 극우단체들이 진심어린 사죄를 할 때까지 우리는 모두 함께 해야 한다고 밝히고 지워버리고 싶은 아픈 과거이지만 같은 역사가 다시는 되풀이 되지 않도록 기억하기 위해 평화의 소녀상 건립을 추진하게 되었다말했다.


 건립추진위원회는 대학 구성원의 헌금과 함께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1호선 전철 망월사역과 대학 정문에서 모금 캠페인 등을 통하여 건립예산을 확보할 계획이다.


 건립추진위원회는 평화의 소녀상건립을 계기로 일본 군국주의의 부활과 일본의 경제침략에 대한 대응 방안을 주제로 이종찬 신한대 한민족평화통일연구원 원장(전 국정원장)의 초청특강도 가질 계획이다.


 신한대학교에 세워지는 평화의 소녀상은 작가 김서경, 김운성 부부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모습을 형상화한 청동 조각 작품으로 2012년 주한일본대사관 앞에 처음 세워진 후 현재 국내에는 313, 해외에는 미국 10곳을 포함해 5개국 14곳에 세워졌다.


 이 작품은 한일 경제전쟁으로 양국이 갈등을 빚고 있던 81일 개막한 일본 나고야 아이치 트리엔날레 정의 시대미술전에서 표현의 부자유-그 후를 주제로 전시되었으나 나고야 시장이 아이치현 지사에게 전시회 중지를 요청해 개막 사흘 만에 중단되면서 행정이 이 표현(평화의 소녀상 전시)을 인정하지 않는 것은 검열에 해당한다는 항의를 받았다.


 평화의 소녀상건립추지위원회 명단

 고문 이종찬 위원장 강성종 부위원장 이석재 위원 이용걸 이광수 정동희 안이수 김의화 김영성 양승희 박현수 장용운 심화섭 류재경 김남중 최승구 김준기 조윤재 방승환 전영주 최봉국 


 

신한대 평화의 소녀상기림비명

 

 모든 인간은 자유롭고 평등한 존엄과 권리를 가지고 태어났다. 1931년부터 1945년까지 일본군에 의해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태평양 13개국 여성과 소녀 수십만 명은 이른바 위안부로 끌려가 일본제국주의가 자행한 인권유린의 고통을 당했다.

 

 수많은 조선의 여성들은 단지 조선에 태어났다는 죄만으로 씻을 수 없는 고통을 감내해야 했다. 일본제국주의의 비인도적 범죄는 지금도 정의를 구현하려는 세계인의 마음속에 반역사적 폭력으로 새겨져 있다.

 이 기림비는 평화, 인권, 여성의 권리를 대변하는 징표이며 돌이킬 수 없는 만행을 저지른 일본의 비인도적 범죄를 영원히 기억하고 일본의 만행은 결코 되풀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사실을 일깨우기 위한 것이다. 아울러 우리 모두 평화의 역사를 써야 한다는 미래지향적 책임의 상징이다.

"가장 두려운 것은 제2차 세계대전 동안 우리가 겪은 고통이 잊혀지는 일"이라는 증언과 함께 일본제국주의의 반인륜적 만행을 미래세대에 전하기 위해 평화의 소녀상을 역사에 세운다.

 

  선한 일을 행한 자는 생명의 부활로, 악한 일을 행한 자는 심판의 부활로 나오리라”(5:29)  


 

신한대학교 평화의 소녀상건립추진위원회 위원장 강 성 종

첨부파일

목록보기

번호 제목 첨부파일 관리자 작성일 조회수
1036 신한대학교,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 4년제 종합대학 설립 차명선 19.09.19 82
1035 신한대학교 ‘평화의 소녀상’ 제막 차명선 19.09.11 251
1034 2019학년도 2학기 외국인 유학생 오리엔테이션 개최 차명선 19.09.09 195
1033 신한대학교에 '평화의 소녀상' 건립된다 차명선 19.09.03 262
1032 신한대, 강성종 총장 “평화통일 기원 화살머리고지 현장 탐방” 차명선 19.08.30 382
1031 세 번째 사회적가치 연속토론회 개최 차명선 19.08.29 87

맨앞으로 1 2 3 4 5 6 7 8 9 10 맨뒤로

QUICK MENU

TOP
열람하신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주세요.
이 페이지의 개선사항 및 의견을 남겨주세요.
평가하기